Projects

ReFreedom_Aichi は、現在閉鎖されている全ての展示の再開を目指すプロジェクトです。現在はそれぞれのアーティストが多元的なアクションを起こしていますが、それらを「再開を目指す現実的な取り組み」へと集約します。その「まとまり」を作ることによって、再開のための交渉の場にアーティストの窓口を設定し、アーティストと観客の声を交渉のテーブルに届けます。

また、ReFreedom_Aichiとしても統一アクションやあいちプロトコルの草案作りなど独自のプロジェクトを企画し、展示再開とその後の「表現の自由」を広く世界に訴えかけます。

現在は以下のプロジェクトを包括しています。

 

0 ネゴシエーション

・問題への具体的な提案、県や運営側などへの交渉や要求。再開までのロードマップの作成。交渉の進展いかんでは、アーティストの最後の切り札として、ボイコットの選択肢を持つアーティストとのコラボレーションも視野に入れる。

 

1 セキュリティ

・高山明 主導の演劇プロジェクト「アーティスト・コールセンター」の立ち上げ。

・県には現実的な打開策をロードマップにのっとり求める。

 

2 オーディエンス

・#YOurFreedom プロジェクトの始動。オーディエンスと展示が閉鎖されているアーティストたちとのコラボレーションとして、現在閉鎖されている展示室の扉に、オーディエンスに「あなたの不自由」を付箋に書いて貼ってもらうプロジェクト。再開を支持するオーディエンスの声を可視化し、再開までその量を蓄積する。SNSを通じても拡散し、国を越えたムーブメントへと育てる。

 

・ジェンダーステートメントへの署名促進。プロアマ問わずクリエイター、研究者など芸術生産者なら誰でも賛同できるステイトメントに、署名を呼びかける。https://refreedomaichi.wixsite.com/genderfree

 

・アーティストランスペース「サナトリウム」で、県民にひらかれたイベント、ワークショップおよび展示を開催。ジェンダー、各国の検閲問題、ヘイトスピーチ、公務員法、表現の自由と憲法などについて、有識者を招いてディスカッションを行う等、あいちトリエンナーレの展示中止問題について県民とともに理解を深める。


 

3 アーカイブ

・ホームページ立ち上げ、本件のステートメントや資料を収集。

 

4 ファンディング

クラウドファンディングでの資金創出、その為のアーティストによる作品のドネーション。

 

Goodmorning「ReFreedom_Aichi - あいトリを検閲から表現の自由のシンボルへ」

 

・募集期間:9/10 - 10/14

・目標金額:10,000,000 円

・URL :https://camp-fire.jp/projects/view/195875

 

5 プロトコル

・表現の自由をアピールする「あいちプロトコル」の、アーティスト主導による草案の制作と提出。日本の芸術祭、美術館の実態を踏まえた表現の自由の確保、アーティストやキュレーターの権利保護など、今後さまざまな機関で批准されるべき理念と具体策を、外部からのアドバイザーや過去のあいちトリエンナーレの関係者も招き構築。

 

 

 

ReFreedom_Aichi는, 아이치 트리엔날레 2019 안에서 현재 폐쇄되어 있는 모든 전시의 재개를 목표로 하는 프로젝트입니다. 개별 아티스트들이 전개해 온 다원적인 행동을 여기에 ‘재개를 지향하는 현실적인 시도’로 집약합니다. ReFreedom_Aichi는 ‘통합’의 지점을 제공함으로써, 전시 재개를 위한 교섭에 아티스트들이 참여할 지점을 설정하고, 아티스트와 관객의 목소리를 협상 테이블에 전달합니다.

 

그리고 ReFreedom_Aichi로서 통일된 행동, 아이치현지사 오오무라 히데아키가 제안한 아이치 프로토콜의 초안 작성 등, 독자적인 프로젝트를 기획하여 전시 재개와 그 후의 ‘표현의 자유’를 널리 세계에 호소하려 합니다.

 

현재, 이하의 프로젝트를 포괄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0. 교섭 (Negotiation)

- 문제에 대한 구체적 제안, 현이나 운영 측과의 교섭이나 요구. 재개에 이르기까지의 로드맵의 작성. 교섭의 진전 여부에 따라서는 아티스트의 최후의 카드로서, 보이콧이나 선택지를 가진 아티스트들과의 협업도 시야에 넣는다.

 

1. 안전 (Security)

- 다카야마 아키라가 주도하는 연극 프로젝트 <아티스트 콜센터>의 설립.

- 로드맵에 의거, 아이치현에게 현실적인 타개책을 요구한다.

 

2. 관객 (Audience)

- #YOurFreedom 프로젝트의 시동. 관객과 전시가 폐쇄된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으로서, 현재 폐쇄되어 있는 전시실의 문에 관객들에게 <당신의 부자유>를 포스트잇에 적어 붙이는 프로젝트. 재개를 지지하는 관객의 목소리를 가시화하여, 재개까지 그 결과물을 축적한다. 또한 그 내용을 SNS를 통해 확산시키며 초국가적 운동으로 양성해 나간다.

 

-젠더 스테이트먼트의 서명 촉진. 프로나 아마추어를 불문하고 창작자, 연구자 등, 예술 생산자이면 누구라도 찬동할 수 있는 성명서에 서명을 제안한다.

https://refreedomaichi.wixsite.com/genderfree

 

-아티스트들이 운영하는 <사나토리움(Sanatorium)>에서, 시민들을 위한 이벤트, 워크샵 및 전시를 개최. 젠더, 각국의 검열 문제, 헤이트 스피치, 공무원법, 표현의 자유와 헌법 등에 대해, 관련 분야의 전문가들을 초청해 토론회를 여는 등, 아이치 트리엔날레의 전시 중지 문제에 대해 시민들과 함께 이해를 심화시켜 나간다.

 

3. 아카이브 (Archive)

- 홈페이지를 만들어, 이번 사태에 관련된 성명서나 자료를 수집한다.

 

4. 자금 마련 (Funding)

- 클라우드 펀딩을 통한 자금 창출 및 이를 위한 아티스트들의 작품 기증.

 

<ReFreedom_Aichi: 아이치 트리엔날레를 검열에서 표현의 자유의 상징으로>

모금 기간: 9/10~10/14

목표 금액: 10,000,000엔 (약 1억원)

https://camp-fire.jp/projects/view/195875

 

5. 프로토콜 (Protocol)

-아티스트의 주도 하에, 표현의 자유를 호소하는 <아이치 프로토콜>의 초안을 제작, 제출. 일본의 예술제, 미술관의 실태를 반영한 표현의 자유의 확보, 아티스트나 큐레이터의 권리 보호 등, 앞으로 다양한 기관에서 추진되어 나가야 할 이념이나 구체적인 대책을 외부의 전문가나, 과거의 아이치 트리엔날레 관계자들 초청해 구축한다.

 

 

 

ReFreedom_Aichi is an initiative seeking the resumption of all closed exhibits and the complete recovery of free expression at the Aichi Triennale 2019. We aim to consolidate the various actions that artists are already taking in response to the situation in the name of a focused effort toward this objective. ReFreedom_Aichi will provide a “framework” for engagement among the artists involved in negotiations for the reopening, and ensure that the voices of the artists and public are heard at the negotiating table.

 

ReFreedom_Aichi is also planning its own projects, which include unified actions and involvement in the writing of a draft of Governor Hideaki Omura’s proposed Aichi Protocol, as well as appeals to the world about the reopening of the exhibits and freedom of expression.

 

The initiative will take form through the following measures.

 

 

 

0. Negotiation

Submitting requests to and negotiating with Aichi Prefecture and the Aichi Triennale organizing committee. Proposing solutions. Creating a roadmap to reopening. We will consider all available options in the negotiation process, including the possibility of further boycott actions by artists.

 

 

1. Security

• Launch of Artist Call Center, a theater project led by Akira Takayama.

• We will ask the prefectural government to contribute to the roadmap to reopening by coming up with proposals for implementing stronger security at the exhibition venues.

 

 

2. Audience

• Launch of #YOurFreedom Project

  A collaboration between artists and public, the #YOurFreedom Project asks exhibition visitors to write about their “unfreedoms” on post-it notes that will be stuck to the doors and blocked entrances of the closed exhibits.

This action will give visibility to the voices of the members of the public who support reopening. Their words will continue to accumulate until we achieve our goal. Via SNS, the #YOurFreedom Project will grow into an international movement.

 

• Promote the signing of the Artists and Cultural Workers’ Statement on Gender Equality and “After ‘Freedom of Expression?’” 

The statement can be signed by any creator, researcher, or any other person involved in art and cultural production. https://refreedomaichi.wixsite.com/genderfree

 

• Hold events and workshops open to the people of Aichi at the artist-run space Sanatorium.

We will deepen mutual understanding between artists and the broader audience about the current situation at the Aichi Triennale by inviting experts to discuss topics including gender issues, censorship in different countries, hate speech, civil service law, freedom of expression, and the Constitution of Japan.

 

 

3. Archive

Launch a website for sharing information on our activities and documenting artist statements and other articles related to this incident.

 

 

4. Funding

ReFreedom_Aichi is a crowdfunded initiative. Artists will donate works toward the crowdfunding effort. https://camp-fire.jp/projects/view/195875

 

 

5. Protocol

Writing and submitting an artist-led draft of the Aichi Protocol, advocating for freedom of expression from an artist’s perspective. Working in collaboration with advisors and other art professionals, we will construct a program of concrete measures and principles to be ratified by Japanese art institutions in the future. The artist-led draft of the Aichi Protocol will work toward protecting the rights of artists and the autonomy of curators in a way that reflect how art festivals and public museums in Japan operate under a system of structural self-censorship.